메뉴 건너뛰기

의료환경 선진화에 앞장서 온 ()항상 전시장 오픈 행사 성황리에 마쳐

 

의료기기 전문업체 ()항상이 지난주 10. 25-26 양일간 제품전시장‘HANGSANG SHOWROOM' 오픈 행사를 해당 분야 전문의 및 유관업체 관련자들을 모시고 성황리에 진행했다.

 

2000년 창업한 ()항상은 20주년을 맞이하여 제2의 도약을 위해 그동안 대학병원이나 종합병원 등의 대형병원이나 정형외과 등 병원에만 공급하던 제품라인을 가정내에서도 건강을 유지, 관리하고자 하는 일반인들을 대상으로 하는 제품까지 확대하게 되면서 이번에 제품을 직접 관람하고 체험할 수 있는 쇼룸을 오픈하게 되었다.

 

 ()항상의 김광현 대표이사는 전시장 오픈을 맞이하여 우리나라 의료진의 세계적인 수준에 걸맞는 질적으로 앞선 제품 공급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며, 또한 고령화 사회를 맞이하여 고령환자와 그 간병을 하는 가족 및 보호자들이 보다 편리하게 간병할 수 있는 제품들도 관심을 가지고 공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.

 

항상전시장에는 이번에 새롭게 론칭하는 많은 제품들이 전시되어 있는데, 병원 수술실에서 전문적으로 사용하는 의료용 포지셔너 본폼’, 수술 후 병실에서 환자들이 공동으로 사용하던 자세교정용 쿠션을 환자 개인이 사용함으로써 교차오염을 줄일 수 있는 개인 쿠션’, 알루미늄 목발이 대부분인 목발 시장에 프리미엄 목발 니즈에 부합하는 스타일리쉬 패션 목발’, 기존 리클라이딩 쇼파에 다리 힘이 없어 스스로 앉고 일어나기 어려운 분들의 재활을 도와줄 수 있는스탠딩헬프 소파’, 앉아있는 것 만으로도 허리근력을 강화할 수 있는 척추운동 스툴등 의료관련 기기, 용품임에도 스마트하고 혁신적인 제품들이 전시되어 있다.

 

특히, 가장 많은 관심을 보인 제품은스마트비데침대였는데, 오랜시간 침대에서 생활하는 척수, 뇌병변 환자나 장애인, 고령 환자들이 침대에서 대소변을 처리할 수 있는 제품으로 직접 시연을 통해 제품의 다양한 기능을 확인할 수 있어 높은 관심과 호응을 얻고 있었다. 스마트비데침대는 대소변에 대한 인지를 못하는 환자들을 위한 전자동제품과 의식은 있으나 화장실 이동이 어려운 분들을 위한 반자동제품 2종류가 있는데, 작동원리는 전자동의 경우는 센서가 부착되어 대소변을 인지 후 세정, 건조를 자동으로 하게되며, 반자동의 경우는 의식이 있는 환자가 사용하므로 센서없는 비데가 침대에 일체형으로 설치되어 있어, 자동으로 대소변을 처리해 주어 환자의 인권보호와 간병인의 노동력 감소, 기저귀 비사용으로 환경보호까지 기여할 수 있는 제품이다. 지금까지 대소변 처리 개념의 제품들이 많이 출시되었지만 완성도나 사용편리성 측면에서 환자와 간병인에게 많은 아쉬움을 주고 있어 큰 호응을 얻지는 못하고 있는 상황에서 방문객들은스마트비데침대는 제품 완성도가 뛰어나 환자와 보호자, 간병인 분들에게 상당한 호응을 얻을 것으로 기대된다는 반응을 보였다